BJC 소개 및 비젼

History & Mission

BJCHistory & MissionBJC 소개 및 비전

BJC 소개 및 비전

해외 방송기자 유관단체와 .교류를 통해 더욱 발전하는 .한국방송기자클럽

사)한국방송기자클럽은 KBS, MBC, SBS, CBS, YTN, MBN 등 6개사의 차장급 이상 현직 기자들과 전직 기자 등 1,300여명이 회원인 방송언론단체입니다. 1989년 10월 12일 설립 이래 방송인의 우의 증진과 방송보도 발전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한국방송기자클럽은 국가적 현안이 있을 때 장관, 정당 대표, 사회 각계 인사들을 초청해 생방송 토론회를 열고 심도 있고 열띤 논의를 통해 정부의 정책 방향을 올바르게 제시하고 국민의 이해를 돕게 하는 방송의 기본 책무를 다하고 있습니다.

또 공정한 보도로 사회적 이슈를 이끌어 내고 국가적 어젠다를 만들어 낸 작품들을 대상으로 분기별 BJC 보도상과 올해의 방송기자상을 시상함으로써 현역 방송기자들의 취재 의욕을 높이고 사기를 진작시키는데 기여하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사회적 현상이나 이슈를 집중 분석해 보는 세미나를 개최해 회원들의 안목을 높이고 친목을 다지는 일도 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사태이후 달라진 사회 환경을 반영해 온라인을 통한 영역 확대를 목표로 홈페이지를 새로 단장해 회원들의 욕구를 충실히 반영하고 있으며 자회사 BJC 플러스를 이용한 미디어 교육사업을 시작했습니다. 한국방송기자클럽은 이제 단순히 회원들의 친목을 도모하는 단체에서 벗어나 종합미디어 유관 단체로 도약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회원 여러분의 적극적이고 자발적인 참여를 기다립니다.

The Korea Broadcasting Press Club is a broadcasting media organization with more than 1,300 incumbent and former reporters of 6 companies including KBS, MBC, SBS, CBS, YTN and MBN. Since its establishment on October 12, 1989, we are focusing on improving friendships in broadcasting and developing broadcasting coverage. The Korean Broadcasting Press Club invites the Secretary, representatives of political parties, and community leaders when there are matters of national concern to hold live broadcast debates, and through deep and heated discussions, correctly presents the direction of government policy and helps the public’s understanding. It fulfills the basic responsibilities of broadcasting.

In addition, by awarding the quarterly BJC Press Award and this year’s broadcast reporting award for works that have raised awareness for social issues with fair reporting and created a national agenda, active broadcasters are motivated to cover stories and to minimize fraud. At the same time, we also hold seminars to intensively analyze and view social phenomena and problems to enhance members’ insight and deepen fellowship.

With the aim of expanding the domain through lines that have reflected the social environment that has changed since the novel coronavirus situation, we have remodeled our homepage and faithfully reflected the desires of our members, and started a media education business using our subsidiary BJC Plus. The Korean Broadcasting Press Club is currently preparing to leap from a group that simply seeks fellowship to a general media organization. We look forward to the active and voluntary participation of our members.